상단영역

본문영역

‘서울시 빅데이터캠퍼스 컨퍼런스’ 개최...수상자 대상으로 창업지원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서울시 제공)
(포스터=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25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공동주관으로 ‘2022 서울시 빅데이터캠퍼스 컨퍼런스’ 를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빅데이터캠퍼스’는 시민이 접하기 어려운 카드 매출데이터, 대중교통 환승데이터, 생활인구 및 이동, 도시 환경센서 등 서울시가 수집한 318종의 미개방 데이터를 분석 및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2016년 7월 마포구 상암동에 개관됐다. 빅데이터 활용 활성화를 위해 해마다 공모전을 개최해 우수자에게 시상해왔다.

컨퍼런스는 ‘2022 빅데이터캠퍼스 공모전’ 예선을 통과한 12팀의 최종 본선 발표 및 심사, 빅데이터 분야 전문가 2인의 특별강연, 공모전 시상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오전에는 ‘2022 빅데이터캠퍼스 공모전’ 예선을 통과한 12팀의 최종 본선 발표 및 심사를 진행한다. 빅데이터캠퍼스 공모전은 24팀 97명이 참여했으며, 예심을 통과한 12팀에 대해 빅데이터 전문가의 멘토링을 실시했다.

오후에는 한림대학교 고형석 교수가 ‘기업환경변화와 빅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모델의 특성’을 주제로 발표한다. 신한카드 장재영 빅데이터R&D 본부장이 ‘소비데이터로 미리 본 2023’를 주제로 강연한다.

이어 공모전에서 최종 선발된 10개 수상작에 대한 시상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상은 서울특별시장 대상 1팀, 최우수상 2팀, 우수상 6팀,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 1팀으로 총 15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또한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협업해 공모전 수상이 창업과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방안을 모색한다. 수상작품이 창업과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의 스타트업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인큐베이팅 공간(S빌리지) 입주 우대, 민간협력 파트너 투자연계 등이 있다.

아울러 공모전 수상작은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확인할 수 있도록 공개하고, 향후 서울시의 정책 수립 및 서비스에 활용할 계획이다.

컨퍼런스는 온라인 사전등록 또는 현장등록으로 빅데이터에 관심있는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온라인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혜경 서울시 디지털정책관은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빅데이터에 대한 인식과 활용이 보다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데이터를 기반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디지털기반 선도도시 서울이 실현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e경제뉴스 허정철 기자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지속가능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