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제 5회 공공외교주간’ 개막...“국제교류 진로탐색과 실감형 디지털 쇼케이스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국제교류재단 제공)
(사진=한국국제교류재단 제공)

한국국제교류재단(KF)은 공공외교 현안에 대한 우리 국민의 관심과 이해를 높이기 위한 ‘제 5회 공공외교주간’이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막이 올랐다고 18일 밝혔다.

개막식에서는 김기환 KF 이사장의 환영 인사에 이어 실감형 디지털 공공외교 쇼케이스 ‘모든 벽은 문이다’를 통해 VR 사물 SAMUL 및 XR 허수아비 AP를 선보이며 한국예술종합학교와의 업무협정 체결을 알렸다.

이어 전통예술가 김덕수 명인과 한울림예술단이 한국예술종합학교의 XR 작품 ‘사물’과 연계한 특별 공연을 펼쳤다.

개막식에는 ‘세계영화주간’을 통해 KF와 협력했던 멕시코, 아르헨티나, 엘살바도르 및 콜롬비아의 주한대사, 김대진 한국예술종합학교 총장 등이 참석했다.

현장에는 월드컵 개최를 홍보하는 주한카타르대사관과 주한포르투갈대사관 등 여러 기관의 문화·홍보부스가 설치됐다. 국민공공외교 디지털 쇼케이스를 통해 방문객들이 첨단기술을 활용한 공공외교의 미래를 함께 체험해 볼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KF와 영국문화원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한-영 기후변화 크리에이티브 프로젝트’의 올해 선정작 ‘일상의 의식들: 4개의 지구’ 전시도 함께 이뤄지고 있다. 스위스, 가나, 카타르의 주한대사관들은 랜선투어 동영상을 촬영해 다음주부터 공개한다.

‘제 5회 공공외교주간’은 오프라인 및 온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된다. 오프라인 현장인 동대문 디자인플라자(DDP)에서는 20일까지, 온라인은 12월까지다.

한편 KF는 외교부가 지정한 유일한 공공외교 추진기관으로 1991년 설립 이래 글로벌 한국학 진흥, 국제협력 네트워킹, 문화교류 협력강화 등 외국과의 다양한 교류 사업을 통해 우리나라에 대한 국제사회의 이해를 높이고 우호친선을 증진하는데 앞장서 왔다.

e경제뉴스 허정철 기자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지속가능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