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인공지능으로 보험사기 막는다”...ABL생명, ‘AI 기반 보험사기예측시스템’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ABL생명 제공)
(사진=ABL생명 제공)

ABL생명은 AI 신기술에 기반한 보험사기예측시스템을 18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ABL생명의 ‘AI 기반 보험사기예측시스템’은 보험금 청구 시 보험사기 의심 건을 자동 감지해 알려줘 사기성 보험청구에 대해 선제 대응이 가능하도록 도움을 준다. 리스크 관리가 강화된 만큼 사고보험금지급 과정의 효율성이 제고돼 사고보험금 처리 속도 역시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 시스템은 AI 모델링 자동학습 및 배포 프로세스 기능이 탑재돼 있어 보험금 지급 프로세스 효율화에도 기여한다.  사고보험금 청구 접수 시 통상 분류되는 자동결재, 인심사, 조사, SIU 분배 단계에서 정확성이 높아져 사고보험금 자동결제율이 86%로 향상되고 24시간 내 사고보험금 처리율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ABL생명은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보험사기에 대해 한층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것은 물론 신계약 처리 과정에서도 고객서비스가 더 효율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청약 시점에서 AI가 축적된 데이터를 분석, 이를 기반으로 손해율, 거절률 등을 예측해 점수화해 제공한다. 이 점수는 청약인수 심사 시 리스크 판단 요소로 작용함으로써 보험 청약부터 보험금지급까지 보험사기 위험을 더욱 정교하게 관리할 수 있어 신계약 자동심사율도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최현숙 ABL생명 고객지원실장은 “작년 국가 전체 보험사기 적발액이 9434억원이며 올해는 1조원이 넘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며 “지능화, 조직화, 대형화 추세를 보이는 보험사기에서 선량한 고객의 피해를 줄이는데 이번에 오픈한 AI 기반 보험사기예측시스템이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경제뉴스 함지원 기자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지속가능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