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삼성重, 탄소 배출량 감축 기술 검증…올 기여량 '1058만 t'

한국표준협회·품질재단 검증…저탄소 친환경 기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운반선(사진=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운반선(사진=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이 탄소 배출량 감축 등 저탄소 친환경 기술을 검증받았다.

삼성중공업은 업계 최초로 'Scope 3 선박 운항 단계 탄소감축 방법론'을 개발해 한국표준협회로부터 신뢰성을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또 해당 방법론으로 산출한 탄소 감축 기여량은 한국품질재단의 검증을 받았다. 'Scope 3 선박 운항 단계 탄소감축 방법론'은 인도한 친환경 선박이 탄소 감축에 얼마만큼 기여했는지 산정하는 방법이다.

삼성중공업이 올 1~8월 인도한 선박 22척의 생애주기(평균 24년) 동안 탄소 감축 기여량은 총 1058만 t으로 나타났다.

이는 약 595만 대의 승용차가 1년동안 주행하며 배출하는 전체 탄소 배출량과 같은 규모다.

삼성중공업은 공신력 있는 두 외부기관으로부터 방법론과 감축 기여량을 검증 받은 것은 물론, 삼성 EHS 전략연구소 '탄소감축 인증 위원회'의 내부 인증까지 받아 신뢰성을 더욱 높였다.

앞으로도 탄소 배출 저감 기여량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삼성중공업은 향후 탄소 배출 저감 기여량을 지속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배진한 삼성중공업 ESG위원회 위원장은 "저탄소 혁신 기술 개발은 핵심 경쟁력이자 지속가능한 사업 전략"이라며 "주주와 고객, 투자자 등 모든 이해관계자들에게 환경경영 성과를 보다 투명하고 객관적인 수치로 제공한다는 데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지속가능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