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 K-SDGs
  • 입력 2022.11.08 12:36
  • 수정 2022.11.10 11:00

[기후행동 1.5°C 캠페인] ⑦SKC...英 화학기업 이네오스와 협업, 내년부터 친환경 SM생산

‘SKC 투자사' SK피아이씨글로벌, 이네오스와 SM사업 MOU...친환경 화학소재 사업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피아이씨글로벌은 7일 원기돈 SK피아이씨글로벌 대표(오른쪽)와 아른트 코티츠카 이네오스스티롤루션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네오스스티롤루션과 재생 가능한 친환경 스티렌모노머(SM) 사업을 공동 추진하는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사진=SKC 제공)
SK피아이씨글로벌은 7일 원기돈 SK피아이씨글로벌 대표(오른쪽)와 아른트 코티츠카 이네오스스티롤루션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네오스스티롤루션과 재생 가능한 친환경 스티렌모노머(SM) 사업을 공동 추진하는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사진=SKC 제공)

SKC의 화학사업 투자사 SK피아이씨글로벌이 영국 화학기업 이네오스와 손잡고 친환경 화학소재 사업을 확대한다.

SK피아이씨글로벌은 이네오스스티롤루션과 재생 가능한 친환경 스티렌모노머(SM) 사업을 공동 추진하는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이네오스스티롤루션은 영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화학기업 이네오스의 스티렌 사업 계열사다.

SM은 고부가 프로플렌글리콜(PG)의 원료인 프로필렌옥사이드(PO)를 생산하기 위해 함께 생산하는 화학 제품이다.

SK피아이씨글로벌은 이 같은 PO-SM 병산 공법과 함께, 2008년 세계 최초로 부산물로 물(H2O)만 생성되는 친환경 HPPO 공법 상업화에 성공해 두 가지 공법 모두 이용해 PO를 생산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PO-SM 병산 공법도 보다 친환경적으로 재설계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친환경 SM 생산 및 활용을 위한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SK피아이씨글로벌은 바이오 유래 원료, 폐플라스틱 열분해유 등 친환경 원료를 기반으로 생산한 소재를 활용해 SM을 생산한다.

이네오스스티롤루션은 SK피아이씨글로벌에서 공급받은 친환경 SM으로 ABS를 비롯한 제품을 생산하는 방식이다.

양사는 SM 생산 및 활용을 위해 글로벌 친환경 소재 인증인 ‘ISCC PLUS'를 연내 획득,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친환경 SM을 생산하고 활용하는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SK피아이씨글로벌 관계자는 "점점 더 많은 고객들이 제품, 공급망 전반에 걸쳐 환경·책임·투명경영(ESG) 경영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네오스스티롤루션과 협력하는 친환경 SM 사업을 통해 ‘2040 온실가스 넷 제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지속가능경제